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일방적 전공의 정원 감축으로 신경과 환자 진료 위기"수련병원 신경과 과장들, 공동성명 내고 정원 감축 철회 촉구

[라포르시안] 보건복지부가 전공의 정원 구조 합리화 정책에 따라 내년도 신경과 전공의 정원을 축소키로 결정한 것과 관련해 전국 수련병원의 신경과 과장들이 집단으로 반발하고 나섰다.

대한뇌전증학회는 16일 배포한 '전국 신경과 수련병원 과장' 명의의 성명을 통해 "2018년도 신경과 전공의 정원 감축을 철회할 것을 강력하게 요구한다"고 밝혔다.

뇌전증학회에 따르면 내년에 전체 수련병원의 신경과 전공의 배정 인원이 총 88명에서 82명으로 6명이 감축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내년도 국내 '빅4' 병원의 신경과 전공의 배정 인원은 서울대병원 2명, 삼성서울병원 2명, 서울아산병원 2명, 세브란스병원 2명 등이다.

그나마 중앙대병원, 가톨릭대 성빈센트병원, 건양대병원, 고신대병원, 국립중앙의료원, 성균관대 삼성창원병원, 원광대산본병원 등은 신경과 전공의를 한 명도 배정 받지 못했다.

신경과 수련병원 과장들은 "초고령 사회에 들어서면서 치매, 뇌졸중, 파킨슨병, 뇌전증 환자들이 급속히 늘어나고 있으며, 이들 환자들이 주로 입원하는 진료과가 신경과"라며 "그러나 대형병원에 신경과 전공의가 없어서 진료를 할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다. 미국, 일본, 이탈리아 등 선진국에서는 대형병원 당 5~10명인 신경과 1년차 전공의가 한국에는 0~2명이다. 그 이유는 지원자가 없어서가 아니라 복지부의 일방통행 식 전공의 감원 정책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이들은 "1000병상 규모의 대형병원의 신경과 1년차 전공의 수는 미국, 일본, 이탈리아 등 선진국에서는 5~10명에 달하는 반면 내년에는 한국의 2000~3000 병상 규모 4대 상급종합병원은 신경과 전공의가 3명에서 2명으로 줄어든다"며 "5명이어도 부족한 마당에 3명에서 2명으로 줄인다면 환자 치료를 제대로 할 수 없다"고 우려했다.

지금도 신경과 전공의들이 수면 부족 및 업무 과다로 수련을 포기하거나 전공의 지원 자체를 기피하는 상황인데 지금보다 정원을 더 줄이면 신경과에 입원하는 중증환자 진료가 제대로 이뤄지기 힘들 것이라고 경고했다.

신경과 수련병원 과장들은 "신경과 전공의 감원 전인 2013년에 실시한 신경과 전공의 수면실태 논문을 보면 수면부족과 업무과다로 약 39%의 전공의들이 월 1~2회 진료 중 실수를 하고 있다"며 " 의사 부족으로 환자가 제대로 치료 받지 못하는 상황을 복지부가 만들고 있다"고 우려를 제기했다.

이들은 "현재의 위기는 보건복지부 의료자원 정책과가 2018년도 신경과 전공의 정원을 88명에서 82명으로 줄이기로 결정했기 때문"이라며 "복지부 의료자원정책과는 신경과 환자들이 입원해 제대로 치료를 받지 못하게 만들고 있다. 국내 종합병원의 전공의 월급은 모두 병원에서 지급되고 있으며 정부에서 지원이 전무한데 환자 진료에 최소한으로 필요한 전공의를 뽑지 못하게 한다"고 비난했다.

한편 복지부는 진료과목별 전공의 쏠림현상을 해소하기 위해 2013년부터 의사국가시험 합격자 수와 전공의 정원을 맞추는 전공의 정원 구조 합리화 정책을 시행 중이다.

이 정책에 따라 2013년 인턴 344명, 레지던트 202명의 정원이 줄어든 것을 시작으로 인턴 정원은 2016년까지 매년 68명씩, 레지던트 정원은 2014년 146명, 2015년 141명 2016년 148명씩 감축해 왔다.

신경과 레지던트 정원 감축도 이러한 정책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것이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답답하네. 2017-10-17 10:24:25

    원래 전공의 없이도 대학병원이 돌아가야 정상이잖아요.
    전공의는 수련받는 사람이지, 일 땜빵시키려고 일 시키는 것도 아니구먼..
    전문의를 고용하세요. 전문의 고용할 정도가 안된다면, 우리나라 수가 체계가 문제가
    있는 것이니 그것을 개선하도록 노력하시고요. 선진국은 우리나라만큼 대형병원이 과밀하게 없겠죠. 인구 수 당, 전공의 숫자를 제시하시죠.   삭제

    • 교수들아 2017-10-16 22:57:50

      전공노예 , 펠노예한테 의지하지 말고 정정당당하게 돈 주고 신경과 전문의를 진료 전담하도록 뽑아라! 노조원들은 월급이 상상을 초월하는데 (수간호사가 연봉이 7000~8000이 뭐냐?) 전공의 펠노예들은 3000~4000받는다. 돈 아깝냐?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