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와사회 헬스in사이트
"미세먼지에 꽃가루 날리는 봄, 시력교정술은 ‘스마일 라식’이 적당"

뿌연 미세먼지와 꽃가루가 날리는 봄철이 시작됐다. 만물이 소생하는 계절이지만 일기예보에서는 매일 미세먼지 주의보가 발령되는 실정이다. 그래도 드물게 하늘이 밝은 날에는 봄꽃 축제 등 나들이에 나서는 이들도 많다.

국내 공기 사정이 이렇다 보니 눈이 뻑뻑해지고 충혈되는 문제로 렌즈나 안경을 착용하는 이들 사이에서는 시력교정수술을 고려하는 경우도 크게 늘었다. 특히 렌즈를 착용할 때는 꽃가루나 미세먼지의 영향으로 눈이 쉽게 충혈되고 눈물이 줄줄 흐르거나 눈병이 생길 우려가 높아질 수 있다는 지적이다.

이렇게 미세먼지나 꽃가루가 날리고 기온마저 극도로 건조해지는 봄철에는 시력교정수술 방법을 선택할 때도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이런 시즌에 시력교정수술을 고려한다면 라식과 라섹의 장점을 고루 갖춘 스마일 라식 수술을 고려해 보는 것이 좋다.

스마일 라식수술은 각막을 깎거나 잘라내지 않고 최소한의 절개로 내부 실질층을 분리해 내는 수술이다. 신경 손상이 거의 없고 각막이 안전하게 유지되어 부작용 우려가 적고 통증이나 충격에도 비교적 안전한 것이 장점이다.

또 최근에는 보다 완벽한 모노그램을 갖춘 ‘스마일 9 PLUS’이 발표되어 더욱 좋은 결과를 보여주고 있기도 하다. 스마일 9PLUS는 수연세안과가 다년간 원추각막연구소를 운영해, 환자 개인별 눈 상태에 따른 에너지 집중분석을 통해 개발한 스마일 라식 수술법이다.

수연세안과 김인식 원장은 “스마일 라식은 의료진의 정교하고 능숙한 술기와 연동장비의 적절한 활용에 따라 더욱 좋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며 “스마일 9PLUS의 경우, 너무 높지도 너무 낮지도 않은 개인별 최적화된 에너지를 이용해 각막조직손상 최소화 및 깨끗한 각막실질로 더욱 선명한 시력결과를 보여주고 있다”고 전했다.

김인식 원장은 각막전공자로서 심도 깊은 연구와 수술 노하우를 보유, 고난이도 수술과 각막전안부 수술에서 크게 두각을 드러내고 있다. 특히 라식/라섹 등 각막을 다루는 시력교정술에 있어서 크게 실력을 인정 받고 있다.

김 원장에 따르면 스마일 9PLUS는 단단한 각막 상층을 제거하지 않아 생체적학적 안전성이 매우 높으며, 통증을 최소화하면서 빠른 회복으로 일상생활 복귀 시간을 단축시켜준다는 장점이 있다.

한편, 김인식 원장은오는 4월22일(토)~4월23일(일) 싱가포르에서 개최되는 아시안 퍼시픽 굴절 학회에 연자로 초청되어 LED 스마일엑스트라 에 대한 장기간 연구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조필현 기자  chop23@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필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