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
검찰, 동아제약 압수수색...불법 리베이트 제공 혐의

[라포르시안] 동아제약이 불법 리베이트 제공 혐의로 또 다시 검찰의 수사 대상에 올랐다. 

부산지검 동부지청 형사3부는 지난 14일 수사관 40여 명을 서울 동대문구 신설동 동아제약 본사에 보내 압수수색을 벌였다.

압수수색은 동아제약 본사 이외에도 지주회사인 동아쏘시오홀딩스, 동아 ST 등을 상대로 진행됐다. 

검찰은 압수수색을 통해 의약품 거래 내용이 담긴 자료 등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동아제약이 의약품 납품 과정에서 본사 차원의 대규모 리베이트 지급 혐의를 잡고 압수수색을 벌인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검찰은 지난해 10월 동아ST로부터 1억2,000만원을 받은 혐의로 부산 모 병원장 홍모씨를 구속기소했다.  

한편 동아제약은 지난 2012년 의료기관 등에 수십억원대의 리베이트를 제공한 혐의가 적발됐다. 당시 이 회사로부터 리베이트를 받은 의사 39명은 벌금형을 받았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지나가다 2017-03-17 08:47:07

    한참 지난 이벤트를 ..
    중소규모의 제약사는 아직도 현금 갖고 다님
    아브노바라는 약과 엔돌이라는 약은 분당차에서 1명이 1달에 수천만원 매출을 만들어 주고 있음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