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
원희목 제약협회장 취임…“제약산업도 변화의 시대 준비해야”
원희목 제약협회장이 3월 2일 방배동 제약회관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라포르시안] 한국제약협회 제21대 회장에 원희목 전 국회의원(64세)이 공식 취임했다.

원희목 회장은 2일 방배동 제약회관에서 취임식을 갖고 “지금껏 살아오면서 가장 소중한 가치는 변화라고 생각한다”며 “제가 여기에 온 것은 변화를 희망하는 여러분과 이사장단, 이사회, 총회의 요구이자 판단”이라고 말했다.

원 회장은 오는 2019년 2월까지 임기 2년의 협회장 직무 맡는다.

그는 “타 산업과 달리 제약산업은 국민생명과 건강증진을 목표로 하면서도 차세대 먹거리산업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산업적 측면과 공공적 측면이라는 두 가치를 어떻게 조화하는지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원 회장은 “제약산업의 공공적 기능을 국민에게 홍보하고 많은 사람들이 공감하도록 만들어야 한다”며 “우리가 하는 이 일들이 우리나라와 국민 건강, 그리고 국가 경제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는 자부심을 갖고 멋진 꿈을 함께 만들어 보자”고 덧붙였다.

이행명 이사장은 “변혁의 시대를 맞아 변화와 개혁의 적임자라는 판단에 어렵게 원희목 회장을 모셨다”면서 “일의 성과를 통해 당당히 평가받고, 인정받을 수 있는 분위기가 조성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영입 배경을 설명했다.

원 회장은 서울대학교 약학대학을 졸업하고, 동아제약 개발부를 시작으로 대한약사회장(제33・34대), 한국보건의료인국가시험원 이사장, 제18대 국회의원(보건복지위원회), 한국보건복지정보개발원장, 사회보장정보원장 등을 역임했다.

조필현 기자  chop23@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필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