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ㅣ 최신기사ㅣ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셀트리온, mRNA 백신 플랫폼 개발 착수...
92개 시민단체, '전국민 주치의제' 내년 대선 이슈화 나서
4차 유행·폭염 장기화...수치화하지 못한 초과사망 얼마나 클까
음압병동 격리 90대 할머니 위해 방호복 입고 '화투'...사진 속 간호사는?
델타 이어 '델타플러스 변이' 감염 확인...백신 방어막 약화 우려
국민 84%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 연장 '공감'...25%
여백
The만나다
여백
ㅣ 뉴스&뷰 ㅣ
[라포 인사이트] 빅데이터·AI 장착 'SW 의료기기' 시대 왔는데...식약처는 어디쯤?
‘소프트웨어 의료기기’ 허가건수 빠르게 늘어
식약처 내 전담과 없이 '디지털헬스기기TF' 머물러
“허가심사·규제 수립 한계...전담과 승격·인력 충원 시급”
[라포르시안] 인공지능(AI)·빅데이터·사물인터넷(IoT) 등 유무형의 융·복합 기술을 접목한 혁신의료기기의 등장은 새로운 의료기기의 정의·품목분류·인허가에 이르는 규제 전반의 혁신적 변화를 요구하고 있다.디지털 치료기기를 포함한 ‘소프트웨어 의료기기’ 역시 기존 규제프레임에서 벗어나 그 특성을 고려한
정체·확대 반복하는 코로나 유행...백신 없인 K-방역 지속 못 해
신속한 검사·치료병상 여력 있어도 지속가능하지 않아
지역사회 누적된 감염원·변이 바이러스 확산 등 언제라도 대유행 가능성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500~600명대 사이를 오가며 불안한 정체 상황이 이어지고 있다. 지역사회 감염원 누적, 다중이용시설, 교육시설 등 중심 집단발생 증가, 변이 바이러스 감염 증가 등 위험요인이 내재돼 있어 언제라도 폭발적인 확진자가 나오는 4차 대유행 상황을 맞을 수 있다는 우려가 높다.
늦장 백신 확보 지적하면서 백신 불안 부추기고...'코로나 인포데믹' 주범은 언론
코로나19와 백신소통 관련 국민인식조사 결과
코로나 인포데믹 원인 ‘선정적 제목 기사·부정확한 오보' 가장 많이 꼽아
59% 단골 의료기관서 코로나·백신 정보 얻길 원해
국내 언론은 코로나19 사태 초기부터 근거없는 '감염병 포비아'를 퍼뜨리며 감염병 환자를 향한 혐오와 차별을 조장하는데 앞장섰다. 왜곡·과장보도가 창궐하면서 신종 감염병에 대한 불안은 증폭됐고, 감염자에 대한 차별과 혐오는 방역망의 약한 고리를 찾아 흔들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