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ㅣ 최신기사ㅣ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코로나19에도 의료이용 감소 3.4% 그쳐...호흡기질환 진료비 크게 줄어
독감백신 접종 10대 사망...
삼성의료원·성균관대의대 교수들
문재인 케어 3년간 의료비 경감액 총 6조6500억 달해
효능 근거 부족 '콜린 제제'에 지난해 건보재정 2900억 지출
여백
The만나다
여백
ㅣ 뉴스&뷰 ㅣ
의대생 '의사국시 거부' 극단으로 내몬 의사단체 파업 만능주의
[뉴스&뷰] 의정합의 채택해 놓고 내부 갈등으로 파업 지속 주장...의사단체 신뢰성 떨어뜨려
[라포르시안] 돌아가는 판이 말이 아니다. 파업 사태의 뒤끝에는 지도부 총사퇴나 법적대응이 따르는 경우가 적지 않지만 이번 '의사총파업'의 뒤끝은 여러 모로 최악이다. 의과대학 정원 확대 정책에 반발해 20일 가까이 이어진 젊은 의사들과 의사단체의 집단행동이 대한의사협회와 정부여당 간 합의
'코로나19' 엎친 데 '폭염' 덮친다...올 여름 최악 이중고
[뉴스&뷰] 감염병 재난 속 폭염 건강피해 예고..."취약계층에 가장 힘든 여름나기...방역과 돌봄 연계 대책 필요"
[라포르시안] 올 여름철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유행과 함께 폭염에 따른 기기후재난이라는 이중고에 직면할 것으로 보인다. 감염병 방역 대응과 함께 폭염 취약계층 지원을 연계하는 종합대책 마련이 절실하다.기상청에 따르면 올여름철 기온은 평년(23.6℃)보다 0.5~1.5℃ 높고, 작년(2
"아프면 쉰다"는 그 당연한 말...코로나19가 들춰낸 상병수당 필요성
[뉴스&뷰] 산재 이외의 질병·부상 치료로 상실된 소득 보전하는 안전망 필요...정의당, 총선 공약으로 제시
[라포르시안] "각 사업장, 기관, 학교 등은 ‘아파도 나온다’라는 문화를 ‘아프면 쉰다’로 바뀔 수 있도록 근무형태나 근무여건을 개선하는 게 필요하다. 이에 따라 발열이나 호흡기 증상이 나타난 사람은 큰 부담없이 등교나 출근을 하지 않고 외출을 자제하며 집에서 경과를 관찰할 수 있도록 전사회적인 제도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