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인보사' 성분 논란, 명찰 잘못 단 것처럼 간단한 문제일까'293유래세포' 발암원성 문제 간과...암세포처럼 무한증식 하게끔 암화(癌化)
코오롱생명과학 "발암원성 우려 고려해 방사선 조사로 증식 불가능"
시민단체 "성분 변경 알고도 묵인했는지 철저히 조사해야"
  • 김상기 기자
  • 승인 2019.04.02 12:57
  •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