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GSK, 사용 편의성 높인 비염치료제 ‘아바미스’ 출시

글락소 스미스클라인(GSK)은 분무형 알레르기 비염치료제인 ‘아바미스(성분명 플루티카손 푸로에이트)’의 측면 버튼을 개선해 사용편의성을 높인 ‘디바이스’를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새로 출시된 아바미스는 디바이스의 분무와 직접 연관이 있는 부품 소재를 바꿔 마찰을 줄이고 장치가 쉽게 작동되도록 함으로써 작동에 필요한 힘을 50뉴톤에서 30뉴톤으로 낮췄다.

새로운 소재로 만든 테스트 용기로 진행한 환자 대상 조사에서 24명 중 79%인 19명의 환자가 새로운 부품의 장치 작동이 매우 쉽다고 응답했으며, 24명 환자 모두가 사용하기에 매우 쉽거나 비교적 쉽다고 대답했다.

GSK 관계자는 “아바미스는 성인 및 2세 이상의 소아에서 계절성 또는 통년성 알레르기 비염 증상 치료에 사용되고 있다”며 “디바이스는 환자뿐만 아니라 환자의 보호자가 편리하게 뿌려줄 수 있도록 측면 버튼으로 고안됐다”고 말했다.

손의식 기자  hovinlov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의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