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학술
과당 과다섭취, 뇌기능에도 영향

과당을 지나치게 섭취하면 뇌 기능이 저하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로스앤젤레스 캘리포니아 대학 의과대학 신경외과전문의 페르난도 고메스-피니야(Fernando Gomez-Pinilla) 박사는 옥수수 전분으로 만든 설탕 대용품인 과당을 지속적으로 많이 섭취하면 기억력과 학습능력이 저하될 수 있다고 밝힌 것으로 영국의 데일리 메일 인터넷판이 16일 보도했다.

그러나 오메가-3 지방산을 많이 먹으면 이러한 영향을 최소화할 수 있다고 고메스-피니야 박사는 밝혔다.

이 같은 사실은 쥐 실험 결과 밝혀졌다. 다만 쥐들엔 과일에 들어있는 자연과당이 아닌 고과당 옥수수 시럽(high-fructose corn syrup)을 먹였다.

고과당 옥수수 시럽은 당도가 설탕보다 6배나 높고 값이 싸기 때문에 청량음료, 가공식품 등에 첨가되고 있다.

그의 연구팀은 두 그룹의 실험실 쥐에 고과당 옥수수 시럽을 마시는 물로 만들어 6주동안 주고 이 중 한 그룹엔 이와 함께 아마씨 기름과 도코사헥사엔산(DHA) 형태의 오메가-3 지방산을 먹였다.

실험에 앞서 연구팀은 이 쥐들에 5일 동안 구멍은 많지만 탈출구는 하나 뿐인 미로 찾기 훈련을 시켰고 실험이 끝난 후 같은 미로찾기 테스트를 실시했다.

그 결과 과당과 함께 오메가-3 지방산을 섭취한 그룹은 과당만 섭취한 그룹에 비해 훨씬 빨리 미로의 탈출구를 찾았다.

과당만 섭취한 쥐들은 뇌조직 분석 결과 신경세포 간 신호를 전달하는 시냅스(synaps)와 인슐린의 활동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이 결과는 과당의 지나친 섭취가 뇌세포의 포도당 사용과 저장 능력을 방해해 기억력과 학습능력이 저하될 수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고메스-피니야 박사는 설명했다.

이 연구결과는 '생리학 저널(Journal of Physiology)' 최신호(5월15일자)에 발표되었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연합뉴스  webmaster@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