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와 사회 책·서평
대상포진 통증 치료 다룬 전문 서적 출간

[라포르시안]  최근 인구고령화로 급증하고 있는 대상포진 및 대상포진후 신경통의 치료방법을 상세히 소개한 책이 나왔다.

원광대병원 마취통증의학과 김연동 교수(대표역자)와 인하대학교병원 마취통증의학과 차영덕 교수, 대한통증학회 문현석 부회장이 대상포진 치료 전문가를 위해 '대상포진 Up to Date'(도서출판 메디안북)을 편역해 출간했다.

이 책은 일본 내 40여명의 대상포진 관련 통증치료 전문가들이 대상포진 및 대상포진후 신경통과 관련된 역학 및 병태 생리, 통증과 관련된 신경치료 등의 중재적 요법 및 보존적 치료법에 관한 최신 지견을 총망라해 놓았다.

김연동 교수 등은 일본판 '대상포진 Up to date' 서적을 국내 실정에 맞게 편역하고, 국내 임상 지침을 덧붙여 소개했다.

김연동 교수는 "고령화와 함께 발생 빈도가 급격히 증가하는 대상포진 관련 통증에 대해 전문 지식과 조기 통증 치료의 필요성에 대한 인식과 치료법의 이해도가 낮은 상황"이라며 "해당서적이 대상포진 통증치료 전문가로서의 마취통증의학과 의사뿐 아니라 타과 의사들에게도 유용한 안내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