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건국대병원 고영초 교수, ‘장기려 의도상’ 수상

[라포르시안]  건국대병원 신경외과 고영초 교수가 지난 16일 서울대의대 동창회 주최로 열린 ‘함춘송년의 밤’ 행사에서 제11회 장기려의도상을 수상했다.

고영초 교수는 의대 재학시절부터 전진상의원, 요셉의원 그리고 라파엘클리닉 등에서 저소득층과 소외계층 주민, 행려병자, 외국인노동자들을 대상으로 한 무료진료 봉사 활동을 했다.

서울대의대 동창회에서 제정한 장기려의도상은 성산 장기려 박사의 이웃사랑과 헌신을 기리고 모든 의사가 이를 본받자는 취지로 2004년 제정됐다.

  고 교수는 2006년 국내 의과대학 최초로 사회의학 과정의 일환으로 의료봉사를 주제로 한 일주일 강좌를 시작했고, 학생들이 자발적으로 라파엘클리닉에서 봉사할 수 있도록 병원 직원들과 함께 진료봉사단을 조직해 격주마다 외국인진료, 월 1회 지역주민 진료 및 건강강좌 등을 진행해 왔다.

 

고 교수는 “학창시절부터 시작한 성남, 수색, 난곡 등지에서의 주말진료와 하계-동계진료는 평생 사제로 살겠다는 다짐을 저버린데 대한 미안함에서 시작했지만 의사가 된 후 전진상의원, 요셉의원, 그리고 라파엘클리닉에서의 의료봉사는 삶의 원동력이었다”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