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와 사회 책·서평
핵의학 교수 4명, 에세이집 ‘다른 생각 같은 길’ 발간

[라포르시안 이상섭 기자]  우리나라 핵의학 교수 4명이 공동 에세이집 ‘다른 생각 같은 길’(도서출판 지누)을 발간했다.

공동저자는 우리나라 핵의학을 세계적 수준으로 올린 주역들인 계명대의대 전석길 명예교수, 서울대의대 정준기, 경북대의대 이재태, 전남대의대 범희승 교수 등 4명이다.

이채로운 것은 이들 교수들이 처음부터 핵의학을 전공하지 않았다는 점이다.  방사선과, 내분비내과, 혈액종양내과, 소화기내과로 전공 분야도 각자 달랐다. 

책에는 저자들이 다른 전공 분야에서 시작해 핵의학으로 수렴하는 인생 여정이 쓰여 있다. 다양한 인생의 모습 속에 30년간 축적된 전공 지식과 경험, 삶과 역사에 대한 생각들이 자연스레 녹아있다.

공동 저자인 정준기 서울의대 교수는 “핵의학은 우리나라 160개 의료기관에서 환자진료에 유용하게 사용되고 있고, 핵의학 전문의도 자리를 잡았다” 며 “핵의학을 공부하는 후배들에게 저자들의 생각과 경험이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