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명지병원 ‘설맞이 복 꾸러미’로 독거노인·노인부부 가정에 전달

[라포르시안] 명지병원(병원장 김진구)은 지난 2일 설 명절을 앞두고 지역 저소득층 독거노인 및 노인부부가정에 떡국거리 등 명절 음식을 담은 ‘복꾸러미’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명지병원은 매년 설명절에 직원과 그 가족이 한 자리에 모여 선물세트를 직접 만들고 어르신들을 찾아가 직접 전달했다. 올해는 코로나19로 복지관의 독거노인 생활지원사를 통해 전달했다.

복 꾸러미 안에는 떡국 떡과 사골곰탕, 왕만두 등 떡국거리와 소불고기, 동그랑땡, 스팸, 김, 누룽지, 과일이 차곡차곡 채워졌다. 마스크도 함께 담았다.

복 꾸러미 제작에 든 비용은 명지병원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기부한 사랑나눔기금으로 마련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