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의료기기
세나클소프트, Saas 방식 전자차트 서비스 ‘오름차트’ 출시
오름차트 서비스 홈페이지 화며.

[라포르시안]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 세나클소프트(공동대표이사 위의석, 박찬희)는 클라우드 환경에서 운영되고 SaaS(Software as a Service, 서비스형 소프트웨어) 방식으로 제공되는 전자차트 서비스인 ‘오름차트’를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세나클소프트가 독자 개발한 ‘오름차트’는 모든 기능이 클라우드에서 동작하기 때문에 원내 서버 투자 및 운영에 대한 부담, 진료정보 보안 부담을 덜 수 있다. 

특히 오름차트는 Saas 방식으로 제공돼 설치된 PC 수 기준으로 과금되는 게 아니라 사용자 ID 기반 과금체계를 도입했다. 전용 브라우저만 다운로드 받아 설치하면 전자차트내 모든 기능을 제공받을 수 있다.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나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고시 변경 등 정책 변화에 대한 간편한 대응, 24시간 무정지 운영 및 원외 접속 등 사용 편의성을 높였다. 

오름차트는 기본적인 EMR 기능과 함께 병원 운영에 필요한 사전심사엔진, 진료대기화면, CRM 등이 통합된 올인원 형태 병원정보시스템을 제공한다. 만성질환관리, 금연치료관리, 산정특례(치매신청), 감염병신고, 예방접종 등 정부기관 사이트와 연동해 외부 사이트 접속에 따른 행정업무 부담도 줄였다. 

진료기록 작성이나 청구업무를 지원하는 사전심사 임상의사결정지원시스템(CDSS)을 구축해 병원은 별도 비용 부담 없이도 급여 삭감 부담을 줄이고 환자 진료에 집중할 수 있는 혜택을 받을 것으로 세나클소프트는 내다봤다. 

세나클소프트는 내과, 소아청소년과, 가정의학과 등 3개 진료과를 1차 대상으로 서비스를 제공하며, 진료과 확대 및 국가 건강검진, 마약류관리 연계 기능도 빠른 시일내 추가할 예정이다. 

세나클소프트 위의석 대표는 "그동안 발전이 더뎠던 전자차트 시장에 새로운 기술과 혁신적 기능으로 도전한다"며 "기술력이 뛰어난 기업이 긍정적으로 의료계와 협력할 때에 어떠한 혁신이 가능한지를 보여주고 싶다"고 말했다.

오름차트는 관련 홈페이지(https://www.ormchart.com)을 통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