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의료기기
뷰노, 알츠하이머병 진단 보조 AI솔루션 의료기기 허가 획득
뷰노메드 솔루션 관련 이미지. 이미지 제공: 뷰노

[라포르시안] 뷰노(대표 김현준)는 자사가 개발한 뇌 MRI 기반 알츠하이머병 진단보조 인공지능(AI) 솔루션인 '뷰노메드 딥브레인 AD(VUNO Med®-DeepBrain AD)'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3등급 의료기기 허가를 획득했다고 13일 밝혔다.

뷰노메드 딥브레인 AD는 인공지능이 뇌 MRI를 자동분석해 알츠하이머병 가능성을 수치화한 결과를 제공한다. 뷰노에 따르면 이 솔루션은 국내 대형 의료기관에서 진행된 임상시험에서 AUC(곡선하면적) 0.88 이상의 알츠하이머 질환 진단 정확도를 입증했다.

뷰노가 2019년 6월에 출시한 뷰노메드 딥브레인(VUNO Med®-DeepBrain) 등 인공지능 기반 뇌 정량화 솔루션을 출시했다.

이번에 개발한 뷰노메드 딥브레인 AD는 알츠하이머 질환 가능성을 직접 제시하는 솔루션으로 허가를 획득함으로써 알츠하이머 질환 조기 탐지에 유용한 임상 도구가 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김현준 뷰노 대표는 “이 솔루션이 인공지능 기반으로 치매 검사에 널리 사용되는 뇌 MRI를 분석해 높은 정확도로 알츠하이머 질환 가능성을 제시함으로써 임상현장에 보탬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