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의료기기
그린플러스, 파주시에 '양압식 이동 선별진료소' 설치

[라포르시안] 첨단 온실, 스마트팜 전문 기업 그린플러스는 파주시에 코로나19 바이러스 검사가 가능한 '양압식 이동 선별진료소'를 공급했다고 11일 밝혔다.

그린플러스가 개발한 '양압식 이동 선별진료소'는 외부와 차단된 투명 부스 안에서 코로나19 의심 환자를 대상으로 검체를 채취할 수 있다. 특히 차량 탑재형으로 설계돼 교통소외지역 및 의료소외지역에 신속하게 진료소를 투입 후 코로나 검사를 진행하는 것이 가능하다. 

의료진 요구에 따라 냉난방 시설 설치가 가능하고, 오염에 노출된 검체 채취봉도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게끔 했다. 신속하게 설치를 할 수 있어 집단 감염 발생으로 검체 채취 대상이 늘어나면 환자 이동을 최소화한 채 다량의 검체 채취를 진행할 수 있다.

그린플러스 관계자는 “당사의 양압식 이동 선별 진료소는 충남도를 시작으로 국내 의료원 등 다양한 곳에 설치되어 활용 중이며, 진료소의 우수성을 입증 받아 파주시에도 공급하게 됐다”며 “지난 9월 이동 진료소의 특허 등록을 완료하였으며, 보다 신속하고 안전한 검사를 진행할 수 있도록 공급을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