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고대의료원, 전직원에 크리스마스 ‘깜짝선물‘

[라포르시안] 김영훈 고려대 의무부총장이 자필로 쓴 메시지가 담긴 크리스마스 선물이 고려대 의대 및 안암, 구로, 안산병원을 비롯한 전 교직원과 협력업체 직원 등 1만여 명에게 전달됐다.

코로나19로 힘든 사투를 벌이고 있는 교직원을 격려하고 응원하기 위한 또 한 번의 깜짝 선물이다. 선물꾸러미 속에는 고대빵과 간식 등이 담겼다. 또한, 휴일 없이 밤낮으로 코로나19 중환자를 돌보고 선별진료소 근무 등 코로나 최전선을 지키는 의료진들의 쉼까지도 챙기고 있다.

고대의료원은 지난 4월에도 코로나19 극복 상생프로젝트 일환으로 친환경농산물 꾸러미와 원내입점업체 상품권을 전달한 바 있다.

교직원들은 이구동성으로 “솔직히 사명감이 없으면 못하는 일이다. 힘들고 지치기도 하지만 이런 배려와 격려가 큰 위안이 된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