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정책
보의연, 2기 의료기술평가 국민참여단 출범...위원수·역할 확대

[라포르시안] 한국보건의료연구원(원장 한광협)은 지난 19일 저녁 의료기술평가 연구사업 투명성과 연구결과 수용성을 높이기 위해 제2기 ‘의료기술평가 국민참여단’ 발대식을 온라인을 통해 개최했다.

보의연은 2018년 제1기 국민참여단을 출범하고, 전문가 중심의 영역이었던 의료기술평가에 국내 처음으로 국민 참여 기전을 마련한 바 있다.

1기 국민참여단은 2년의 활동을 마치고 올 7월 임기를 마무리했다. 새로 꾸려진 2기 국민참여단은 이날 발대식을 시작으로 2022년 11월까지 의료기술평가 전 과정에 참여할 예정이다.

보의연은 두 번째 국민참여단을 기획하면서 전체 위원수는 늘리고 참여 장벽은 낮춰 더 많은 국민이 다양한 시각에서 의료서비스 이용 경험과 가치관을 공유할 수 있도록 했다.

최근에는 OECD와 미국, 영국, 캐나다 등을 중심으로 보건의료 질 향상을 위해 환자 권한 강화와 의료기술평가에서 대중 참여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이런 점을 고려해 2기 국민참여단 위원수는 기존 11명에서 총 97명으로 크게 확대됐다. 위원 구성도 환자·소비자단체 12명, 일반국민 85명으로 참여 기회를 대폭 늘렸다.

보의연은 의료기술평가 연구 특수성을 감안해 일반국민의 경우 설문조사를 통해 의료기술 및 보건의료정책에 대한 관심도를 우선순위로 성별·연령·참여 동기 등을 고려해 선정했다.

국민참여단 역할도 기존보다 확대돼 의료기술평가 단계별 과정에서 의견을 개진할 수 있다.

참여위원들은 의료기술평가에 대한 ▲연구주제 선정 ▲연구 중간 평가 ▲연구 사후 가치 평가 ▲질환별 연구 과정 내 참여 ▲연구성과 확산 등 다양한 활동을 수행할 예정이다.

보의연 한광협 원장은 “의료기술평가 연구는 국민의 수요와 가치를 반영할 때 국민체감도가 높은 대안을 도출할 수 있고, 실질적인 의료서비스 개선에 기여할 수 있다”면서 “국민참여단의 소중한 의견을 연구에 반영해 국민에게 더욱 신뢰받는 공공연구기관으로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