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정책
적십자사, 코로나19 완치자 혈장 채혈 실시...혈장치료제 개발 지원

[라포르시안] 대한적십자사 혈액관리본부는 코로나19 혈장치료제 개발을 돕기 위해 이달 16일부터 3주간 대구육상진흥센터에서 코로나19 완치자 혈장 채혈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적십자사에 따르면 혈장공여 대상자는 신천지 대구교회 신도들이다. 총 참여인원은 2~3,000여 명 규모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신천지교회는 지난 7월과 9월에도 2차례 단체 혈장공여를 진행해 1,400여 명이 혈장공여에 참여한 바 있다.

코로나19 혈장치료제 개발을 앞당기기 위해서는 일반 국민의 적극적인 혈장공여 참여가 절실하다.

혈액관리본부는 8월 24일부터 수도권과 강원지역 21개 헌혈의집을 시작으로 전국 46개 헌혈의집에서 완치자 혈장채혈을 하고 있다. 오는 12월부터는 완치자 혈장채혈을 57개 헌혈의집으로 확대할 예정이더, 그러나 이달 15일 기준으로 혈장공여에 참여한 일반인은 48명에 불과하다.

완치자 혈장공여는 코로나19 완치에 따른 격리해제 후 3개월이 경과해야 가능하다. 코로나19 관련 재감염여부 확인 절차 없이 혈장공여 신청 후 헌혈에 참여할 수 있다.

혈장공여 신청은 녹십자 홈페이지 및 콜센터를 통해 가능하며, 혈장공여를 희망하는 헌혈자에게는 헌혈앱 ‘레드커넥트’를 이용한 최근 혈액검사결과 확인 후 참여를 권장한다.

혈액관리본부는 “코로나19 완치자들의 혈장공여를 통해 많은 혈장이 확보돼야 치료제 개발을 앞당길 수 있다"며 "적십자사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지속적으로 정부와 협력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캬캬 2020-11-18 16:48:44

    얼른 치료제가 개발되었으면 좋겠다.ㅜㅜ 왜 남에나라가 잘못 한걸 우리나라가 피해봐야되냐 ㅠㅠ 우리나라에서 코로나를 만든것도 아니고 ㅠㅠ   삭제

    • 힘의 원천 2020-11-17 22:15:23

      혈장기증 정말 종교의 참 모습을 보네요! 겁나 훌룡한디   삭제

      • 진리의 힘 2020-11-17 22:12:35

        코로나 대한민국에서 떠나라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