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지엘라파, 러시아 코로나19 백신 '스푸트니크 V' 국내 생산 추진

[라포르시안] 러시아 국부펀드(RDIF)와 우리나라 바이오테크 기업 지엘라파가 코로나19 백신인 '스푸트니크 V'의 국내 생산에 합의했다. 

지엘라파의 자회사인 한국코러스는 RDIF와 스푸트니크 V를 연간 1억 5,000만회분 이상 생산하는데 합의했다고 13일 밝혔다. 

합의에 따라 두 회사는 내달 스푸트니크 V 생산을 시작해 내년 1월부터 전 세계에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한국코러스에 따르면 러시아에서 실시한 스푸트니크 V 백신 임상 3상의 1차 중간 분석 결과 코로나 바이러스에 92% 효과를 보였다. 

현재 러시아에서 4만명의 지원자가 임상 3상에 참여하고 있다. 이 가운데 2만명 이상이 스푸트니크 V 1차 접종을 마쳤다. 

한국코러스는 전세계 50개 이상 국가에서 약 12억 회분 이상의 스푸트니크 V 백신 공급 요청이 있다고 밝혔다. 

이 백신은 한국, 인도, 브라질, 중국 등에서 RDIF 글로벌 파트너들이 생산할 예정이라고 회사 측은 덧붙였다. 

앞서 지난 8월 러시아 보건부는 스푸트니크 V를 코로나19 백신으로 승인했다. 그러나 3단계 임상시험이 완료되지 않은 상태에서 백신을 승인해 논란을 빚었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