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일동제약, 드라마 ‘날아라 개천용’ 제작 지원 참여

[라포르시안] 일동제약(대표 윤웅섭)은 ‘마이니 굿모닝 구미’를 활용해 SBS 금토드라마 ‘날아라 개천용’ 제작지원에 참여한다고 6일 밝혔다.

드라마 ‘날아라 개천용’은 억울한 누명을 쓴 사법 피해자들의 목소리를 세상에 대변하고 불의에 맞서는 변호사(권상우)와 기자(배성우) 두 주인공의 이야기를 다룬 법조 활극이다.

마이니 굿모닝 구미는 효모추출물, 미배아대두발효추출분말, 네오큐민(강황추출분말) 등의 원재료에 레몬농축액으로 상큼함을 더한 숙취해소용 젤리이다.

인체적용시험 결과, 음주 후 마이니 굿모닝 구미 섭취 시 혈중 아세트알데히드 농도를 낮추고 숙취해소를 돕는다는 사실을 입증했으며, 이와 관련한 연구 논문이 대한약학회 학술지인 대한약학회지에 게재되기도 했다.

일동제약 측은 드라마 속 배경과 인물, 상황 설정 등이 보통 사람들의 삶과 가깝게 그려져 제품 속성과 잘 어울리는 등 시청자들의 공감을 얻을 수 있다고 판단해 제작지원에 참여하게 됐다고 밝혔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마이니 굿모닝 구미는 파우치 포장에 들어있는 젤리형 캔디류로, 평상시 휴대가 간편해 음주 전후에 부담 없이 맛있게 즐길 수 있는 제품”이라며 “편의점과 온라인몰 등에 입점해 있어 구매가 용이하다. 유통채널을 더욱 확대해 소비자 접근성을 넓히는 한편, 인체적용시험 결과 등 차별점을 활용해 제품을 알려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손의식 기자  pressmd@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의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