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정책
내일부터 전국 요양병원 방역실태 특별점검

[라포르시안] 정부가 전국 요양병원을 대상으로 방역실태 특별점검에 나선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21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중대본 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정부는 이번 주부터 수도권 소재 요양병원 등의 입원환자와 종사자 16만명에 대한 전수검사에 나섰고, 내일부터 2주간 전국 8,000여 곳의 요양병원 등에 대한 방역 실태 특별점검에 나선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최근 요양병원, 재활병원 등 의료기관에서 집단감염이 계속 발생하고 있다"며 "병원에서의 감염 확산은 확진자 수와 치명률에 미치는 영향이 크고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의료역량에도 큰 손실을 초래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방역당국은 점검 결과 드러난 문제점에 대한 개선대책을 조속히 마련하고 특히 종사자를 통한 전파 사례가 많다는 점을 감안해 외부로부터의 감염 요인을 차단할 수 있는 실효성 있는 방안을 강구해 주기 바란다"고 주문했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