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한국화이자, 항진균제 신약 ‘크레셈바’ 국내 출시

[라포르시안] 한국화이자제약(대표이사 사장 오동욱)은 세계 진균 감염 인식 주간을 맞아 침습성 진균 감염 치료제 '크레셈바'(성분명 이사부코나졸)를 국내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크레셈바는 만18세 이상 성인의 침습성 아스페르길루스증 치료 및 만18세 이상 성인의 암포테리신 B 투여가 적합하지 않은 침습성 털곰팡이증 치료에 허가된 항진균제이다. 지난 1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시판 허가를 받았다.

크레셈바는 넓은 항진균 스펙트럼을 갖고 있어 침습성 아스페르길루스증과 침습성 털곰팡이증 모두 치료할 수 있으며, 국내에서 침습성 털곰팡이증에 적응증을 보유한 유일한 아졸(azole)계열 항진균제이다.

한국화이자제약은 크레셈바 국내 출시와 더불어 ‘세계 진균 감염 인식 주간’을 맞아 임직원과 함께 진균 감염에 대한 질환인식 제고를 위한 캠페인을 시작했다.

화이자 임직원과 함께한 온라인 게임 형식의 ‘곰팡이를 찾아라’ 캠페인은 주변 환경 어디에나 존재할 수 있는 곰팡이(진균) 감염의 위험을 알리고, 다양한 형태로 존재하는 진균 감염에 대한 인식 및 빠른 진단의 필요성에 대한 정보를 전달할 수 있도록 했다.

한국화이자제약 호스피탈 사업부 총괄 김희정 전무는 “크레셈바의 국내 출시를 통해 그 동안 치료옵션이 제한적이었던 침습성 진균 감염증 환자에서 치료 접근성이 향상되기를 기대한다”며 “치명적 진균 감염으로 고통받는 환자들에게 혁신적인 치료 옵션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손의식 기자  pressmd@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의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