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JW중외제약, ‘헴리브라' 日 혈우병 환자 처방 사례 공유

[라포르시안] W중외제약은 로슈 그룹 산하 주가이제약과 공동으로 내달 4일 ‘헴리브라 웨비나(Hemlibra Webinar)’를 진행한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웨비나는 혈액학 관련 의료 산업 종사자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나고야 대학 병원 혈액학 교수인 타다시 마츠시타가 연자로 나서 ‘A형 혈우병 환자들을 대상으로 한 일본에서의 헴리브라 처방의 경험과 통찰’이란 주제로 강연한다.

마츠시타 교수는 “헴리브라는 기존 치료제의 한계점을 극복해 환자 삶의 질을 개선할 수 있는 예방요법제로 주목받고 있다”며 “이번 웨비나를 통해서 헴리브라의 임상적인 효과와 안전성 뿐만 아니라 일본에서 혈우병 환자들에게 사용된 실제 사례를 소개할 예정”이라고 강연 요지를 밝혔다.

웨비나 참여 희망자는 사전 신청을 통해 ID를 부여받아 참가할 수 있다.

한편, 헴리브라는 미국, 일본, 독일 등 90여 개국에서 시판돼 혁신신약으로서 약물 효과를 인정받고 지난 5월 국내에 정식 출시됐다.

주 2~3회 정맥투여를 해야 하는 기존 혈우병 예방요법 치료제와 달리 의료진의 판단에 따라 주 1회부터 최대 4주 1회까지 피하 투여가 가능해 환자들의 투약 편의성을 크게 개선했다.

지난 7월에는 세계혈우연맹(WFH)에서 새로운 혈우병 치료 가이드라인으로 적극 권장한 바 있다.

손의식 기자  pressmd@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의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