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중앙대병원, 발열·호흡기 안심외래진료소 리뉴얼 오픈

[라포르시안] 중앙대학교병원(병원장 이한준)은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안심 진료를 위한 ‘프리미엄 발열·호흡기 안심외래진료소’를 리뉴얼해 오픈했다고 24일 밝혔다.
 
병원은 컨테이너 형태의 ‘코로나19 호흡기안심외래진료실’을 프리미엄 음압시스템을 도입한 최신 모듈시스템으로 새롭게 설치하고, 명칭도 발열·호흡기 안심외래진료소로 변경했다.

프리미엄 발열·호흡기 안심외래진료소는 일반 외래환자는 안심하고 병원 진료를 받고, 발열 및 호흡기 유증상자를 병원 외부 별도로 독립된 장소에서 진료 및 검사하게끔 동선을 구분했다. 호흡기질환 유증상자 및 의심환자 원내 유입 차단과 환자와 의료진 사이 교차 감염 방지 및 감염 확산을 차단하는 데 중점을 두고 구축했다. 

의료진과 일반인의 출입 동선 및 배치를 분리해 환자와 의료진을 보호하는 감염방지 구조로 만들어졌으며, 접수부터 검사까지 신속하고 안전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설계했다. 성인과 소아진료실을 별도로 운영하며, 전 공간에 헤파 필터(HEPA filter)를 설치했다. 

김성덕 중앙대의료원장은 “우정바이오의 도움으로 새롭게 완비된 진료환경에서 의료진은 더욱더 안전하고 철저하게 환자 진료와 검사에 매진할 수 있게 되어 감사하고, 앞으로도 중앙대병원은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