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와 사회 톡톡뉘우스
노안과 백내장 등 노인성질환, 30~40대 젊은층도 안심 금물

인구 고령화 시대에 접어들면서 노인성 질환에 대한 관심이 점점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노안이나 백내장 등 안구 노화현상으로 고통받는 고령층들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최근 들어서는 젊은 층에서도 잦은 스마트폰과 PC사용으로 인해 노안과 비슷한 증상을 호소하는 환자들이 급격히 증가하고 있다.

노안은 신문과 같은 가까운 거리의 글씨를 볼 때 침침한 시야 및 초점 전환의 어려움이 대표적인 증상으로 일상생활에 불편함을 초래하는 노인성 안구질환이다.

백내장의 경우 다양한 원인으로 인해 수정체에 혼탁이 생겨 흐리게 보이는 질환이다. 백내장은 약물을 통한 치료가 힘들기 때문에 혼탁해진 수정체를 제거한 후 인공수정체를 삽입하는 백내장수술이 진행돼야 한다.

백내장 없이 노안증상만 나타난 30대후반에서 40대중반의 비교적 젊은 연령의 노안의 경우 라식 수술의 원리를 이용해 노안을 교정하는 노안라식이 적합하며 경미한 노안의 교정과 함께 앞으로 발생할 노안까지 대비할 수 있는 노안교정술로 효과적인 시력 개선이 가능하다.

백내장이 동반된 노안의 경우 적절한 시기에 인공수정체삽입술을 통해 경화되고 혼탁한 수정체를 제거해 근본적인 시력 회복을 기대할 수 있다.

백내장수술에 사용되는 특수렌즈인 인공수정체는 크게 단초점과 다초점으로 나뉘는데 가장 많이 시행되고 있는 것은 다초점인공수정체다. 다초점인공수정체는 두 곳 이상의 초점이 형성돼 백내장을 동반한 노안까지 동시에 치료할 수 있어 선명하고 깨끗한 시력회복이 가능하다.

하지만 렌즈의 종류나 기능이 서로 다르고 개개인 마다 안구의 상태가 다르기 때문에 적합한 인공수정체를 신중하게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신논현안과 강남더블유안과 성열석 원장은 “누구나 발생할 수 있는 노안은 백내장 동반 여부 및 시력의 상태에 따라 적절한 노안수술종류와 방법, 시기가 다르므로 안전하고 만족도 높은 수술을 위해서는 충분한 수술 전 정밀검사 및 진단에 따라 결정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조언했다.

이어 “정밀검사 시스템이 갖춰진 곳에서 전문 의료진과의 충분한 맞춤상담을 통해 노안과 백내장 등 환자 개개인에 가장 적합한 진료서비스를 제공받는다면 안정적인 시력회복이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