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와 사회 톡톡뉘우스
[헬스,톡,톡] 여름철 안과 라식·라섹 괜찮을까…개인 맞춤 시력교정 필요

여름방학, 휴가 시즌을 맞아 라식, 라섹 수술을 받기 위해 안과 수술예약을 잡는 이들이 늘고 있다. 하지만 ‘더위가 한창일 때 눈 수술을 받으면 덧날 수 있다’는 인식으로 부담을 가지는 이들도 있다. 결론은 더위와 시력교정 수술 사이에 큰 연관성은 없다는 것이 중론이다.

실제 안과 시력교정수술은 수술기술과 첨단장비의 발달로 인해 여름뿐만 아니라 계절에 관계없이 안전하게 받을 수 있다. 이와 달리 더 주의해야 할 것은 수술 전 첨단장비를 활용한 정확한 검사로 개인 별 시력과 각막의 두께, 동공 크기 등을 파악해 맞춤 시력교정수술을 선택하는 것이며, 안전한 수술이 가능한 안과를 선택하는 것도 중요하다.

우선 시력교정수술은 크게 라식과 라섹, 스마일라식 등이 널리 시행되고 있다. 라식수술은 각막절편을 만들어 레이저로 필요한 만큼의 두께를 절삭한 후 다시 덮는 방식이다. 비교적 통증이 적고 회복이 빠르다는 장점이 있지만, 각막 절삭량이 더 많아지면서 각막이 얇아질 수 있다. 특히 각막절편의 경계부가 충격 등으로 밀리면 주름이 생기거나 경계부가 벌어지면서 야간 빛번짐 증상이나 시력저하, 통증이 발생하기도 한다.

라섹수술은 각막 상피를 제거하고 각막실질에 레이저를 조사하는 방법이다. 라식수술에 비해 회복에 시간이 걸리고 통증이 있는 편이지만, 외부 충격에 강하고 각막 두께가 얇은 경우에도 적용이 가능하다. 덕분에 고도근시 환자나 운동선수 등, 활동량이 많은 이들이 주로 선택한다.

이들 시력교정수술은 개인 별 정확한 검안을 통해 아마리스RED 1050RS과 시리우스(Sirius),EX500 Green과 Vario/Oculyzer등 첨단 연동장비를 활용한 개인별 맞춤 시력교정수술로 진행돼 더 정확하고 정교한 수술결과를 보여주고 있다.

또 스마일라식, 라섹은 1/1,000조 초 단위의 펨토초레이저로 각막 겉면을 투과해 각막 실질만을 교정하는 수술법으로, 최근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최소 절개창으로 수술이 마무리되며, 각막 손상이 적고 안전성이 뚜렷하게 향상된 시력교정수술로 꼽힌다.

현재 스마일수술은 TFC스마일(티어 필름 컨트롤 스마일)로 눈물막을 컨트롤하는 방식으로 더 발달해 시행되고 있다. TFC스마일은 기존 스마일수술의 예측도와 정확도를 높였으며, 안구건조증, 절편주름 등의 부작용을 줄이고 더 오랜 시간 좋은 시력을 유지할 수 있게 됐다.

수연세안과 김진선 원장은 “최근 시력교정수술은 라식과 라섹, 스마일라식까지 더 안전하게 발달해 있어 계절에 따른 회복은 염려할 필요가 없다“라며, “다만 병원 선택 시에는 저렴한 수술비용을 고려하기 보다는 의료진의 실력과 첨단 수술장비를 구비하고 있는 병원을 선택하고, 이들을 연동한 개인 맞춤 시력교정수술이 가능한지 체크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조언했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