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전북대병원 국가방사선진료센터 ‘방호복’ 기부

[라포르시안] 전북대학교병원(병원장 조남천)은 병원 내 국가방사선비상진료센터가 코로나19 퇴치를 위해 일선 현장에서 일하고 있는 의료진을 위한 의료방호복(레벨 C, D) 73벌(350만원 상당)을 기부했다고 30일 밝혔다.

국가방사선비상진료센터가 기증한 의료방호복은 환자를 진료하고 접촉하는 의료진과 보건관계자들이 감염 예방을 위해 착용하는 필수적인 개인보호장비로 레벨C 68벌과 레벨 D 5벌이다.

손명희 센터장은 “이번에 기증한 의료방호복은 방사선 피폭 상황을 대비해 비축해두었던 것으로 코로나 19 중증 환자를 치료하고 있는 병원의 방호복 공급 부족 문제를 우선 해소하기 위해 기부키로 결정했다”면서 “감염병을 치료하고 확산을 막기 위해 일하고 있는 의료진들의 안전을 위해 사용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조남천 병원장은 “국가 위기시마다 도민들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 수고해주시는 손명희 센터장을 비롯한 방사선진료센터에서 깊은 감사드리며 기증받은 방호복을 감염병 확산을 막기 위해 수고하고 있는 의료진을 위해 소중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