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물리치료사협회, 척수장애인 위해 스트레칭 밴드 300개 지원

[라포르시안] 대한물리치료사협회 (회장 이근희)는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전국의 척수장애인의 자가운동 활성화를 위해 한국척수장애인협회(회장 구근회)에 ‘스트레칭(스포) 밴드’ 300개를 전달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지원은 휠체어 이용으로 인해 상지 근골격계 손상 예방이 절실히 필요한 척수장애인들에게 스트레칭밴드를 지원해 자가 운동을 활성화하기 위한 목적으로 마련했다. 물리치료사협회와 척수장애인협회는 2017년부터 파트너 쉽을 맺고 척수장애인을 위한 다양한 정책제안과 실질 협력방안을 진행하며 실천해왔다. 

한편 척수장애인협회는 지원받은 스트레칭(스포) 밴드를 척수장애인재활지원센터에서 진행하는 찾아가는 헬스케어프로그램 참여자들에게 전달해 자가 운동법 교육을 시행할 예정이다. 

척수장애협회는 근골격계 근로장애인을 위한 찾아가는 물리치료 서비스 및 활동 지원제도에 대한 요청과 척수장애인 가족을 위한 프로그램의 개발과 적용을 물리치료사협회에 요청했다. 

척수장애협회는 "치료 중심이 아닌 예방 중심의 접근을 통해 생활 밀착형 물리치료가 척수장애인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물리치료사법이 제정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