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유한양행, '유메디' 이용한 디지털 제약 마케팅 강화

[라포르시안] 유한양행은 자체 의료정보 포탈인 유메디(http://www.u-medi.com)를 통한 디지털 마케팅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유한양행에 따르면 전문의약품은 신제품이 출시되면 오프라인 학술행사인 런칭 심포지엄이나 제품설명회 등을 통해 제품을 알려 왔다. 디지털 마케팅 방식으로는 웹심포지엄 정도가 활용됐다. 

영업사원들이 인쇄물 브로셔를 들고 병의원을 찾아가서 제품을 소개하고 설명하는 방식도 주류를 이뤘다. 

그러나 영업환경 변화에 따라 기존 마케팅 방식 외에도 디지털 마케팅 방식의 유메디가 주요 수단으로 적극 활용되고 있다.

유메디에 가입한 의사들은 직접 유메디에 접속해 필요한 정보를 검색할 수 있고, 유메디 웨비나 프로그램을 이용해 국내외 연자들의 실시간 온라인 강연을 시청하면서 의견을 교환할 수 있다. 

영업사원들은 e-mail로 제품정보 등을 포함한 유메디 링크(URL)를 보내 제품 설명이 가능하다.

작년 하반기부터는 웹심포지엄 진행도 유메디를 통해 하고 있어 접속과 시청의 불편함이 많이 줄었다. 심포지엄, 해외연자 초청 강연 동영상 등도 유메디에 업로드 돼 언제든 편할 때 스마트폰 등으로 반복 시청할 수도 있다.

유한양행 마케팅 관계자는 "오프라인 학술행사는 시간적 공간적 제약이 많지만 유메디 웨비나프로그램을 이용하면 고객은 편한 시간과 장소에서 양방향 실시간 의견교환이 가능하고, 언제 어디서든 제품에 대한 최신 정보를 정확하고 편하게 전달 받을 수 있다" 며 "유메디는 웹은 물론 모바일에서도 이용 가능해 태블릿 PC를 주로 사용하는 영업사원들의 업무 효율성도 높여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