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간무협, 이상이·이수진 민주당 비례대표 예비후보 지지 선언

[라포르시안] 대한간호조무사협회가 21대 국회의원선거와 관련해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 후보로 이상이 제주의대 교수와 이수진 한국노총 전국의료산업노동조합연맹 위원장을 지지하기로 의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앞서 더불어민주당은 제21대 비례대표 국회의원 국민공천 선거인단을 꾸려 오는 10일부터 11일까지 이틀간 국민공천심사단 투표에 돌입했다. 

이에 간무협은 국민공천심사 후보자 중 남성후보 이상이, 여성후보 이수진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간무협은 협회 내 중앙총선대책본부를 중심으로 선거인단과 간호조무사 권리당원에게 투표 참여 등을 독려할 계획이다.

간무협에 따르면 이상이는 예비후보는 보건복지 정책 전문가로 현재 제주대 의대 예방의학 교수로 재직 중이며, 4급 지체장애인으로서의 삶을 살아가고 있다. 의대 졸업 직후 시민운동에 뛰어들어 (사)복지국가소사이어티 공동대표를 맡아 각종 보건의료정책에 대한 목소리를 내왔다. 문재인 케어의 기반인 ‘건강보험 하나로’ 시민운동에도 앞장서 왔다.

간호사 출신의 이수진 예비후보는 2019년부터 현재까지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을 재임 중이며, 지난 2016년 12월부터 2018년 8월까지 전국노동위원장을 지냈다. 특히 병원노동자를 대변하는 전국의료산업노동조합연맹 위원장으로 당선 돼 보건의료현장에서 노동이 존중받는 사회를 구현하기 위해 힘써왔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