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정책
질병관리본부 콜센터 '1339' 상담인력 충원...상담 지연 해소

[라포르시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중앙사고수습본부는 감염증 문의 급증에 따른 1339(질병관리본부 감염병 전문콜센터) 상담 지연을 해소하는데 총력을 다하기로 했다고 29일 밝혔다. 

우선 오늘(29일)부터 1339 상담인력을 27명에서 19명을 새로 투입해 40여명을 배치한다.

보건복지상담센터(28명), 국민건강보험공단 콜센터(100명)와 전화회선을 연결하는 등 전체 상담 인력도 170여 명으로 대폭 확대할 방침이다.

내달 중순까지 1339 상담인력을 단계적으로 150명을 신규 배치하도록 추진하는 등 전체 상담인력을 320여명 수준까지 확대해 상담문의에 국민 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 근본적으로 대비할 계획이다.

지방자치단체별 콜센터(지역국번+120)나 보건소 등에도 주요 질의답변(FAQ)을 공유해 지역별로도 상담이 가능하도록 조치했다고 밝혔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