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순천향대서울병원, 환자 위한 설맞이 문화공연 열어

[라포르시안] 순천향대학교 부속 서울병원(병원장 서유성)은 21일 오전 11시20분부터 12시까지 본관 1층 로비에서 ‘환자를 위한 설맞이 문화공연’을 펼쳤다.

이날 문화공연에는 천주교 서울대교구 ‘마니피캇’어린이 합창단(단장 장원석 가브리엘신부, 지휘자 고아라 데레사)이 참여해 40여 분 간 아리랑, 두껍아 두껍아, 고향의 봄 등의 노래를 들려줬다.

마니피캇 어린이합창단은 서울대교구 소속으로 1994년 3월 창단된 이래 노래를 통한 사회봉사와 사랑의 실천, 가톨릭 복음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성진 진료부원장은 “공연을 위해 병원을 찾아 준 합창단에 감사드리고, 어린이 합창단의 노래가 환자 여러분의 쾌유에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