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바이오니아, 종합검진센터에 DTC 유전자검사 서비스 제공

[라포르시안] 바이오니아(대표이사 박한오)는 의료법인 중앙의료재단(C.M.I.)과 ‘진투라이프(Gene2Life™)’ 유전자검사 서비스 독점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공급 계약에 따라 바이오니아는 C.M.I.에 자사의 유전자검사 전 품목을 공급할 예정이다.

C.M.I. 종합검진센터는 다수의 기업 및 연구기관과 업무제휴를 맺고 종합건강검진, 특수건강검진, 출장건강검진 등 개인별 맞춤형 검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진투라이프 서비스 계약을 통해 건강검진 수검자에게 맞춤형 유전자검사 서비스를 제공하고, 건강검진 결과를 접목해 개인맞춤형 건강관리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진투라이프는 뷰티와 건강 관련 DTC(Direct To Consumer, 소비자직접의뢰) 유전자검사 서비스로, 탈모를 비롯해 비만, 피부, 혈당, 카페인 등 12가지 항목에서 원하는 항목을 선택해 검사 서비스를 제공한다.

바이오니아는 뷰티·헤어·헬스 토탈 솔루션 결과를 3일 이내에 제공하는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고 강조했다.

바이오니아 관계자는 “소비자가 직접 의뢰하는 유전자검사 서비스가 미국 등 선진국에서는 매우 활성화되어 있고, 국내도 유전자검사 항목의 확대 필요성이 강하게 제기되고 있다”며 “전 세계 DTC 시장 규모는 지속적으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는 만큼,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까지 다양한 유통 채널을 통해 비즈니스를 더욱 확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