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정책
식약처, '인공눈물' 94개 제품 내년 1월 무균검사 실시

[라포르시안]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인공눈물(점안제)'을 국민청원 안전검사제 검사대상으로 선정하고, 내년 1월부터 시중에 유통 중인 총 94개 제품(국내 제조 79개, 수입 15개)을 수거해 무균검사를 실시할 계획이라고 23일 밝혔다. 

식약처에 따르면 인공눈물 청원 검사는 지난 9월 1일부터 11월 30일까지 추천이 완료된 청원 41건 중 가장 추천수(2,031건)가 많았다. 

이에 식약처는 지난 20일 국민청원 안전검사 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검사 대상으로 채택했다. 

점안제는 눈에 직접 접촉하는 의약품으로서 세균 등의 미생물이 전혀 오염되지 않은 무균으로 관리되어야 한다. 

이번 인공눈물 검사 청원은 '신체에 접촉하는 의약품인 만큼 처음 제조할 때부터 세균이나 미생물에 오염된 것은 아닌지 의문스럽다. 인공눈물을 사용해도 안전한지 검사해 달라'는 내용이었다.

식약처는 수거·검사 단계별 진행과정과 그 결과는 국민청원 안전검사제 홈페이지(https://petition.mfds.go.kr)와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을 통해 공개하고, 위반행위가 확인되는 경우 회수·폐기, 행정처분 등 조치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아울러 온라인 쇼핑몰 등에서의 의약품 불법판매도 함께 점검해 내년 3월께 '인공눈물' 조사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