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정책
식약처, 의약품 등 허가·심사인력 대규모 채용 실시

[라포르시안]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의약품 등 허가 심사인력의 대규모 충원에 나선다. 

식약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증가하는 의약품·바이오·의료기기 및 첨단 융복합제품 수요를 고려한 허가·심사인력(임상시험 포함) 확대를 위해 지난 6일부터 공무직 심사관 채용시험을 공고했다고 9일 밝혔다. 

식약처는 이번 공모를 통해 4개 분야에서 총 44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구체적으로 ▲임상시험 심사위원 9명 ▲의약품 심사관 17명 ▲바이오 심사관 4명 ▲의료기기 심사관 14명이다. 

식약처에 따르면 의약품 품목허가 등 의료제품 분야 민원이 꾸준히 증가하면서 지난해 처리한 민원은 1만 6,993건으로 2013년 4,465건에 비해 약 4배 증가했다.

채용 절차는 응시원서 접수, 서류전형, 면접시험, 합격자발표 순이다. 

서류전형 합격자를 대상으로 공직 가치관, 창의력, 논리성 및 전문지식 응용능력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면접시험을 실시해 이달 말 최종 합격자를 발표한다. 

식약처는 "3대 채용 목표인 ▲기회제공 확대 ▲공정·투명한 절차 ▲역량 있는 인재 선발에 맞는 우수한 인재를 선발할 계획이며, 국민 건강을 책임질 유능한 인재들이 적극적으로 지원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