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유유제약, 창업주 유특한 회장 20주기 추모식 가져

[라포르시안] 유유제약이 6일 창업주 유특한 회장의 서거 20주기를 추모했다. 추모식은 제천 공장과 광교 중앙연구소를 화상 연결해 전 임직원들이 함께했다.

고인은 지난 1941년 유유제약의 전신인 ‘유한무역 주식회사’를 창업했고, 대한약품공업협회(현 한국제약바이오협회) 4대 회장과 한국원료의약품공업협회 초대 회장을 역임했다.

1973년 유유문화재단을 설립해 장학사업을 통한 기업이윤의 사회 환원을 실천했다. 1970년 대통령 산업포상(제111호) 수상을 비롯해 제12회 수출의 날 보건사회부장관표창, 1983년 새마을훈장 노력상을 수상했다. 1999년 12월 6일 향년 82세를 일기로 타계했다.

최인석 유유제약 사장은 “대한민국 제약산업을 한 단계 도약시킨 혁신적인 기업가이자 기업 이윤의 사회 환원에 헌신하신 선대 회장님의 가르침을 학습하고 승계해 향후 제약산업을 주도해나가자”라고 말했다.

조필현 기자  chop23@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필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