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두산베어스선수단, 중앙대병원 찾아 환우·교직원 응원

[라포르시안] 중앙대학교병원(병원장 이한준)은 지난 3일 두산베어스 선수단을 초청해 병동에 입원한 환우와 간호사 및 교직원을 격려하고 응원하는 시간을 가졌다.

두산베어스 유희관, 박건우, 허경민, 정수빈 선수가 중앙대병원을 방문해 소아병동을 돌며 투병중인 입원 환아들의 쾌유를 기원하고 선물을 전달했다.

선수들은 입원 환우들뿐만 아니라 두산베어스 팬인 간호사와 교직원들의 병원 현장 근무지로 깜짝 방문하는 ‘찾아가는 팬미팅’ 시간도 갖고 두산베어스 야구모자와 사인볼 등 기념품을 선물하고 기념사진 촬영도 함께 했다.

김성덕 중앙대의료원장은 “두산베어스 선수들이 매년 연말 병원을 찾아와 환우들의 쾌유를 기원하며 따뜻한 위로와 희망을 전해주는데 대해 깊이 감사드린다”며 “특히 올해는 환자들뿐만 아니라 병동, 진료실, 검사실, 행정사무실 등 병원의 구석구석에서 직간접적으로 환자들의 생명을 지키기 위해 밤낮으로 애쓰는 병원 교직원들을 선수들이 방문해 격려하고 응원하는 뜻깊은 시간을 갖게 되어 더욱 의미 있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라포르시안  webmaster@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포르시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