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와 사회 톡톡뉘우스
[헬스.톡.톡] 제왕절개흉터, 켈로이드로 남아있다면...

오랫동안 방치한 흉터를 치료하기 위해 뒤늦게 병원을 찾는 환자들이 많다. 보이지 않는 곳이라 할지라도 나만이 아는 상처이기에 신경 쓰일 수밖에 없다. 이때 적절한 흉터 없애는 법을 통해 제왕절개흉터나 갑상선수술흉터처럼 늘 드러나는 부위의 치료가 이뤄지도록 하는 것이 좋다.

켈로이드는 일반적인 흉터와 달리 원래의 범위를 넘어 더 커지고 붉게 부풀어오르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위치와 정도에 따라 환자에게 심리적 위축을 주기에 충분하다. 이런 증상이 나타나는 원인은 다양하지만 켈로이드체질 등 유전적인 요인에 의해 나타나는 경우가 많다.

안성열 성형외과/피부과 전문의는 “켈로이드피부를 가진 경우 일반적인 상처처럼 자연스럽게 아물지 않고 켈로이드성흉터가 크게 남거나 켈로이드치료를 해도 재발의 가능성이 높아 환자들을 힘들게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진피에는 혈관이나 신경이 많고 여러 가지 신경 종말기관들이 자리하고 있다. 특히 피부의 긴장도를 유지하는 진피층의 콜라겐이 과다하게 증식하여 피부를 바깥으로 밀고 나와  흉터를 남기게 된다. 이때 켈로이드체질을 가진 환자는 일반인들보다 피부면 위로 튀어오르고 단단하며, 붉은 색을 띠고 표면이 불규칙한 켈로이드흉터를 갖게 된다.”고 설명했다.

그의 설명에 따르면 켈로이드수술은 복부켈로이드 등 흉이 남은 부위를 절제하고 미세봉합법을 이용해 재봉합하는 것으로 제왕절개흉터처럼 크기가 큰 형태 제거를 위한 치료다. 현미경을 이용한 특유의 미세봉합을 마친 후에는 흉터 크기가 현저히 줄 수 있다. 흉터제거 후에는 재발방지를 위해 전자선 치료가 병행이 되어야 한다는 설명이다,

크기가 작아 켈로이드수술까지는 필요하지 않은 경우라면 주사요법을 중심으로 몇 가지 간단한 요법을 병행하면서 흉터의 크기를 차츰 줄이는 것이 가능하다. 반복적인 주사요법을 통해 불주사자국 등과 같은 흉터는 점점 크기가 작아지게 된다고 한다.

안 원장은 “특히 절개 부위가 커서 흉측한 모양으로 남게 되는 제왕절개흉터로 인한 복부켈로이드는 환자에게 큰 정신적 고충을 주는 흉터다. 가려지는 부위라 해도 레저활동 등에 있어 제한이 있을 수 있으며 경우에 따라 산후우울증 등으로 이어질 수도 있는 바, 반드시 치료를 하는 것이 좋다"며 "방치하면서 스트레스와 우울증을 겪기 보다는 정상 피부와 흡사한 상태로 피부를 회복시킬 수 있도록 흉터치료에 나서야 한다”고 전했다.

한편, 제왕절개흉터와 같은 수술흉터제거를 원한다면 상처가 안정된 후 최대한 일찍 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더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다. 아울러 재봉합하는 과정에서 또다른 켈로이드가 형성되는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기에 숙련된 의료진과의 상담과 정확한 진단 후 자신의 현 상태를 파악한 후 그에 맞게 섬세한 치료가 이뤄져야 한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