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GC녹십자웰빙, 호주 비타민 젤리 ‘비타구미’ 출시

[라포르시안] GC녹십자웰빙은 11일 호주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네이처스웨이의 비타민 젤리 ‘비타구미’를 국내 판매한다고 밝혔다.

비타구미는 씹어먹는 츄어블 형태의 제품으로 지난 2010년 이후 10년 간 호주 내 영유아 비타민 시장 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있다. 이 제품은 높은 인지도와 판매율을 바탕으로 현재 전 세계 40여 개국에 판매되고 있다.

GC녹십자웰빙은 키즈용과 패밀리용 나뉜 총 8종의 비타구미 제품을 판매한다. 키즈용은 항산화 및 면역체계에 도움을 주는 키즈 비타구미 비타민C&아연을 포함해 4종이 있다. 패밀리 제품의 경우 젤리 1개에 오렌지 하나에 해당되는 비타민C가 함유된 비타구미 비타C 등 4종으로 구성됐다.

박혜림 GC녹십자웰빙 브랜드매니저는 “맛과 영양을 고루 갖춘 건강기능식품에 대한 소비자의 높아진 니즈를 반영해 이번 제품 도입을 기획하게 됐다”며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소비자와의 접점을 넓혀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조필현 기자  chop23@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필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