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정책
정부, 의료분야 전문인력 양성체계 개편 등 추진

[라포르시안] 정부는 11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제1차 사람투자·인재양성협의회 겸 제15차 사회관계장관회의를 열고 '사람투자 10대 과제 추진 현황 및 미래 사회 첨단분야 인재 등 양성 방향' 등 안건을 논의했다. 

정부는 회의에서 4차 산업혁명과 인구구조의 변화 등 사회 환경 변화에 대응해 사람 한 명 한 명을 혁신 성장의 동력으로 육성하기 위해 첨단 분야 인재 양성, 의료 인력 지원 확대 등 새로운 인재양성 정책을 추진하기로 했다. 

먼저 급변하는 사회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대학의 첨단학과 신·증설을 통해 미래 첨단 분야 학생 정원에 대해 매년 8,000명씩 증원한다.

2021학년도부터 미래 첨단분야 학생 정원 8,000명을 추가로 증원해 10년 간 80,000명을 양성하겠다는 것이다. 

이 같은 방안을 본격 추진하기 위해 고등교육법시행령 등 관련 법령을 개정하고 2021학년도 대학학생정원 조정계획 등 구체적인 사항을 대학에 안내하기로 했다. 

특히 지역별·전문과목별 의료 인력 불균형 해소와 우리나라 바이오헬스 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의료 분야 전문인력 양성체계 개편도 추진한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