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국제약품, 창립 60주년 맞아..."중견 제약사로 성장"

[라포르시안] 국제약품은 지난 18일 성남시 본사 상우빌딩에서 ‘100년 기업으로 도약해 나가자’는 의지를 담은 창립 60주년기념 행사를 진행했다고 21일 밝혔다.

국제약품은 지난 2015년 전문경영인에서 오너경영체제로 전환한 이후 내재가치와 외향적 가치를 끌어올리기 위해 가족친화기업 인증 획득, KJPS제도 도입, 투명성을 위한 ISO37001 획득 등 내실 다지기에 주력했다.

또한 라이센스인 점안제와 개량신약 출시, 자사생산 비율 증대, 특허 출원 확대, 부채비율 감소 이후 현금주의 원칙 도입 등 여러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남태훈 국제약품 대표이사는 “1959년 설립한 이래 수많은 역경을 이겨내며 대한민국의 어엿한 중견 제약회사로 성장해왔다”며 “장수 기업들의 특징을 보면 신사업의 지속적인 발굴, 경영자의 명확한 비전과 우수한 인재 양성이 중요했다. 경쟁에서 도태해 사라지는 격변의 시대를 이겨내고 여기까지 올 수 있었던 건 직원 한분 한분의 역할이 컸다”고 말했다.

조필현 기자  chop23@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필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