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정책
자생의료재단, 태풍 피해 지역 찾아 한방 의료봉사 실시
청주자생한방병원 최우성 병원장이 진료소를 찾은 환자에게 침치료를 실시하고 있다. 사진 제공: 자생의료재단

[라포르시안] 자생의료재단(이사장 박병모)은 지난 17일 충북 충주시 노은면을 방문해 지역 고령농민 300여명을 대상으로 한방 의료봉사를 실시했다.

최근 발생한 태풍으로 노은면 지역도 도로변 나무가 쓰러질 정도의 강풍이 불어 논, 밭, 과수원에 피해를 입은 농민이 적지 않다. 이번 한방 의료봉사는 노은면 주민들의 건강을 살핌과 동시에 태풍 피해로 인한 시름을 위로하기 위해 마련했다.

이날 의료봉사 활동에는 강남·청주자생한방병원 의료진을 비롯한 임직원 16명이 참가해 노은면 문성리에 위치한 노은중학교 체육관에 진료소를 마련하고 고령 지역농민들에게 한방 의료서비스를 제공했다.

자생의료재단 박병모 이사장은 “이번 한방 의료봉사가 겨울을 앞둔 농민들의 고충을 덜고 태풍이 남긴 마음의 상처에 조금이나마 위로가 됐기를 바란다”며 “최근 기온이 급격히 떨어지면서 노인들의 척추·관절 질환 위험성이 높아지는 가운데 고령 농민분들의 건강을 돌볼 수 있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