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김안과병원, 24일 '백내장' 주제 눈 건강 강좌 개최

[라포르시안] 건양의대 김안과병원은 오는 24일 오후 3시 30분부터 병원 명곡홀에서 '백내장'을 주제로 해피 eye 눈 건강 강좌를 개최한다.

강좌는 각막센터 황규연 교수가 백내장의 증상과 치료방법, 수술 후 관리 등에 대해 강의하고, 질의응답 시간을 통해 청중들의 궁금증을 풀어주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김안과병원에 따르면 우리나라에서 가장 많은 수술이 이뤄지는 질환 가운데 하나인 백내장은 60대에 유병률이 50%에 이르고, 80대에는 거의 모든 사람에게 나타나는 대표적인 노인성 안과질환 가운데 하나다. 

항산화제 복용, 자외선 차단을 비롯해 몇 가지 예방방법을 시도해 볼 수 있지만 결국은 대부분 백내장에 걸린다.  

황규연 교수는 "다행히 백내장은 대부분 큰 부작용 없이 수술을 통해 선명한 시력을 회복할 수 있다"면서 "수술은 개인의 직업과 생활패턴 등을 고려하여 본인이 불편을 느낄 때 받으면 되지만, 지나치게 미뤄 과숙백내장이 되면 수술 중 합병증이 발생할 수 있어 의사와 상의해 적당한 시기에 받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