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닥터헬기 소음, 가족·이웃 살리는 생명의 소리"

[라포르시안]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김성우 병원장이 지난 19일 ‘닥터헬기 소생 캠페인’에 참여했다.

닥터헬기는 중증 응급환자의 ‘골든아워’를 확보해 환자의 생명을 구하는 중요한 역할을 하지만 헬기 운항 때 발생하는 소리, 먼지 등으로 인한 민원으로 운항에 어려움도 겪기도 한다.

닥터헬기 소생캠페인은 닥터헬기 이착륙 시 발생하는 소음이 풍선이 터질 때 나는 소음의 수치(115데시벨)와 비슷하다는 점에서 닥터헬기 소리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기 위한 취지이다.

캠페인 참가자는 직접 풍선을 터뜨려 소음정도를 들려주고 닥터헬기 출동 소음에 대한 인식 개선을 당부하는 발언을 한 후 다음 참여자를 지명하는 릴레이 형태로 진행한다.

김성우 병원장은 “닥터헬기 이착륙시 발생하는 소리를 잠깐만 참으면 많은 생명을 구할 수 있다”며 “의료인의 한사람으로서 이번 캠페인 참여를 통해 닥터헬기와 응급상황에 대한 인식이 개선되어 닥터헬기가 원활히 운영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 병원장은 가톨릭대학교 은평성모병원 권순용 병원장의 지명으로 캠페인에 동참했으며 이재준 고양시장을 소생캠페인 동참자로 지명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