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정책
질병관리본부, 2019년 어린이 독감 무료예방접종 시작

[라포르시안]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생후 6개월에서 12세 어린이(2007년 1월 1일 ~ 2019년 8월 31일 출생) 중 2회 접종이 필요한 어린이를 대상으로 17일부터 인플루엔자(독감) 무료접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2회 접종 대상자는 생후 6개월∼만 9세 미만 어린이 중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생애 처음으로 받거나 2019년 7월 1일 이전까지 총 1회만 받아 면역형성이 완벽하지 않은 어린이들이다.

질병관리본부는 인플루엔자 유행기간 및  접종 2주 후부터 예방효과가 나타나는 것을 고려해 가능하면 11월까지 2회 접종을 완료해줄 것을 당부했다.

2회 접종 대상자 외에 1회 접종 대상 어린이는 긴 인플루엔자 유행기간 동안 충분한 면역력 유지를 위해 10월 15일부터 무료 예방접종을 시작할 계획이다.

어린이 인플루엔자 무료 예방접종을 제공하는 지정의료기관은 전국적으로 약 9천여 곳이 있으며, 주민등록상 거주지에 상관없이 전국 어디서나 무료접종을 받을 수 있다.

지정의료기관은 예방접종도우미 누리집 및 스마트폰 앱에서 확인 가능하며, 사전에 가까운 지정의료기관을 확인한 후 방문하는 게 좋다.

질병관리본부는 "어린이의 안전한 접종을 위해 보호자는 접종 전후 아이 상태를 잘 살피고, 의료인은 예진과 접종 후 30분 관찰로 이상반응 여부를 확인하고 안전한 백신보관(콜드체인) 등의 관리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안전한 독감 예방접종을 위해서는 접종 당일에는 몸에 무리가 가지 않도록 쉬고, 접종 후 2~3일은 몸상태를 주의 깊게 살피는 게 필요하다.

예방접종 후 주사 부위의 통증, 빨갛게 부어오름, 부종이나 근육통, 발열, 메스꺼움 등 경미한 이상반응이 일시적으로 나타날 수 있으며, 대부분 1~2일이 지나면 증상이 사라진다. 

그러나 접종 후 고열이나 호흡곤란, 두드러기, 심한 현기증 등이 나타나면 즉시 의사의 진료를 받아야 한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