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와 사회 톡톡뉘우스
[헬스톡톡] 자궁근종치료 한번으로 끝? …재발 막기 위해선 지속적인 관찰 · 관리 필요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발표한 통계에 따르면 20-30대 여성들의 자궁근종 발병률이 해다마 증가하고 있다. 이는 과도한 스트레스, 불규칙한 생활습관, 정기검진 소홀 등이 원인인 것으로 밝혀졌는데, 자궁은 물론 주변 장기까지 손상 시킬 수 있는 질환인 만큼 조기에 치료받는 게 바람직하다.

몸속 종양을 제거하는 방법으로는 개복수술(자궁적출술), 복강경 수술, 그리고 하이푸 등이 있다. 그런데 수술적 방법은 전신마취를 하거나 몸에 흉터가 생긴다는 점 때문에 육체적, 심리적 부담이 큰 편이다. 만약 이런 부담 없이 자궁근종치료를 받고 싶다면 절개 없이 진행되는 하이푸시술을 고려하는 편이 낫다.

고정밀 초음파 열에너지를 이용해 자궁근종을 제거하는 하이푸시술은 흉터 걱정이 없으며, 회복 속도도 빨라 직장을 다니는 여성들도 편하게 받을 수 있는 치료 방법이다. 다만 한 가지 주의해야 할 점은 시술 전 몸속 근종의 위치, 크기, 숫자 등을 정확하게 파악해야 한다.

사람마다 자궁근종의 모양, 위치 등이 다르기 때문에 이 과정에 소홀하면 병변 부위 외 부분에 초음파를 조사할 수 있고 이로 인해 피부 화상, 신경 손상 등의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따라서 자궁근종치료에 앞서 의료진과의 충분한 상담을 통해 구체적인 치료 계획을 세우는 게 좋다.

자궁질환은 재발이 잦은 편이라 자궁근종치료 한 번 받고나서 100% 치료됐다고 볼 수는 없다. 따라서 자궁근종하이푸 치료 효과를 높이기 위해서는 지속적인 관찰 · 관리 프로그램이 준비된 의료기관을 선택하는 게 바람직하다.

한편 로앤산부인과 선릉점은 MRI 통합 검사를 활용한 비수술적 자궁근종하이푸 치료를 실시하고 있다. <도움말 : 로앤산부인과 선릉점 이재성 원장>

조필현 기자  chop23@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필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