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대웅제약, 한국룬드벡과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공동판매 계약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좌측)와 오필수 한국룬드벡 대표가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에빅사의 국내 공동프로모션 계약을 체결하고 있다.

[라포르시안] 대웅제약은 한국룬드벡과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에빅사(성분 메만틴염산염)’ 공동마케팅 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두 회사는 8월부터 국내 종합병원과 병의원 등 전 부문에서 공동영업과 마케팅을 진행한다.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는 “더 많은 중등도 중증 알츠하이머 치매 환자들이 에빅사의 치료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차별화된 검증 4단계 마케팅 전략과 영업력을 바탕으로 시장 점유율 확대를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오필수 한국룬드벡 대표는 “대웅제약과 우수한 품목을 매개로 협력하게 돼 기대가 크다. 양사가 쌓아온 역량과 노하우를 토대로 많은 알츠하이머 치매 환자들이 더 나은 삶의 질을 누릴 수 있도록 좋은 치료 환경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조필현 기자  chop23@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필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