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한양대구리병원, 유·소아 급성중이염 항생제 적정성평가 1등급

[라포르시안] 한양대학교구리병원(원장 한동수)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공개한 ‘유·소아 급성중이염 항생제 적정성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1등급을 받았다.

이번 평가는 유·소아의 급성중이염 항생제 사용을 줄이고자 마련됐으며 지난해 1월부터 12월까지 만 15세 미만 급성중이염 환자를 대상으로 주사 및 항생제를 처방한 8,000여개 병원을 대상으로 평가했다.

한양대구리병원은 항생제 처방률 25.53%로 전체 평균(81.75%)보다 크게 낮은 처방률을 보이며 1등급을 획득했다.

급성중이염은 항생제를 처방하는 가장 흔한 질환 중에 하나이며, 특히 유·소아는 적절히 치료하지 않으면 난청 및 뇌수막염 등의 합병증까지 발생할 수 있어 신속하고 적절한 치료가 필요하다.

라포르시안  webmaster@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포르시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