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약사회 “한의협, 첩약 보험적용 주장의 근거부터 제시해야”

[라포르시안] 대한약사회는 19일 대한한의사협회의 첩약 건강보험 적용 주장에 대해 주객전도를 넘어 황당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약사회는 이날 입장문을 통해 “첩약은 안전성, 유효성 확보가 이뤄져야 환자에게 투약되는 약으로서 최소한의 가치를 갖는 것이고, 이후 적절한 경제성 등을 거쳐 건강보험 적용 여부를 결정하는 것"이라며 "건강보험 급여가 되면 정부로부터 한약의 안전성을 인정받는 것이라는 발상 자체가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지적했다.

약사회는 "한의협이 첩약 건강보험을 주장하면서 첩약 처방의 한약재에 대한 원가 공개, 적정 행위료에 대한 합리적인 근거는 구체적으로 밝히지도 않고 첩약 처방 용량 등의 내역도 공개할 수 없다는 입장은 우리나라 건강보험 체계의 기본을 무시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첩약의 급여 추진 여부와 무관하게 한약 원재료에 대한 원가 데이터와 개별 수가 등의 연구결과에 대한 철저한 검증이 필요하다는 게 약사회의 입장이다.

약사회는 “처방이 공개되지 않고 표준화된 처방도 없이 자신이 복용하는 한약이 안전한지, 약효는 유효한지 과학적으로 입증되지 않았다”며 “건강보험의 효율적인 사용과 국민의 관점에서 제시된 한약에 대한 문제점 개선에 우선 나서야한다”고 주문했다.

조필현 기자  chop23@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필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