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행사
서울아산병원, '재택의료' 주제로 한·일 공동 심포지엄 개최

[라포르시안] 한·일 전문가들이 모여 고령화시대 의료문제의 해법을 찾는 자리가 마련된다. 

서울아산병원 가정의학과는 오는 14일 병원 동관 6층 소강당에서 '고령화 사회의 찾아가는 일차의료: 재택의료'란 주제로 한·일 공동 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심포지엄에는 일본 동경대의대 재택의료과 다카시 야마나카 교수를 비롯해 일본 일차의료학회 회장 이즈미 마루야마 박사, 서울아산병원 가정의학과 손기영 교수가 연자로 참석해 재택의료와 관련한 일본의 사례를 공유하고 한국에 적용할 수 있는 방안을 논의한다.

1부 행사에서 다카시 야마나카 교수는 동경대의대에 세계 최초로 재택의료과가 설립된 배경과 진행 중인 연구 등을 설명하고 초고령 사회에서 재택의료의 역할을 주제로 재택의료가 제공할 수 있는 광범위한 의료 서비스를 소개할 예정이다.

이어 일본 일차의료학회 회장인 이즈미 마루야마 박사가 '일본 지역사회 재택의료의 실제'를 주제로 지역사회 돌봄 시스템의 정립과 확대를 위한 방안을 제시한다.

이즈미 박사는 일본에서 지난해 법제화 된 가정의학 전문의제도가 일차의료 시스템에 가져올 변화에 대해서도 설명할 계획이다.

2부 행사에서는 서울아산병원 가정의학과 손기영 교수가 '한국 방문진료의 현황, 한계, 그리고 미래'라는 주제로 강연한다. 재택의료를 장기요양형 재택의료와 급성기형 재택의료로 나눠 해외 사례와 효과를 분석한 뒤 한국에 적용 가능한 재택의료 유형과 준비 요소 등을 짚어본다.

심포지엄을 기획한 김영식 서울아산병원 가정의학과장은 "한국은 세계에서 가장 빠른 속도로 고령화되고 있지만 고령화시대의 의료문제 해법이 될 수 있는 재택의료에 대해 충분히 준비되어 있지 않다"면서 "이번 심포지엄이 최근 화두이자 고령사회 커뮤니티 케어의 핵심인 재택의료를 심도 있게 논의해 볼 수 있는 장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